백내장이란 수정체의 혼탁현상입니다.
초기증상은 물체가 흐리게 보이고, 특히 백내장이 가운데만 있는 경우에는 햇빛에 나가면
눈이 부시고 시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그리고 어두운 실내에 들어오면 잘 보이는 경우도 있으나
이것은 일시적인 현상입니다. 수정체에는 신경과 혈관이 없기 때문에 통증과 충혈은 없지만
드물 게 수정체의 혼탁이 과도하게 진행하면 녹내장이 되어 갑자기 통증과 충혈이 일어날 수도 있습니다.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나이가 들면서 맑고 투명한 상태의 수정체가 섬유단백의
분자량이 증가하면서 서서히 투명성을 잃어 발생하는 노인성 백내장이 대부분이며,
그 외 원인은 불명이나 선천소인에 의한 유전성인 경우의 선천성 백내장과 외상으로 인하여 수정체가
파열되거나 타박으로 인하여 수정체 혼탁이 오는 경우의 외상성 백내장, 그리고 당뇨병이나 기타 내과적
질환으로 발생하는 합병성 백내장과 중독 백내장도 있습니다.

  치료방법은 혼탁된 수정체(백내장)을 맑고 투명한 인공수정체로 교환하는 수술적인 치료가
유일한 방법이며, 안약이나 먹는 약을 이용하는 약물적인 치료가 있으나 이는 단순히 백내장의
진행정도를 느리게 하는 치료이며 효과는 거의 없습니다.
그리고 수술시기는 환자의 직업, 나이 등을 고려하여 일상생활이나 직장생활에 지장을 주거나
불편을 느낄 때 수술을 시행하며, 그 외 기타 안과질환의 진단 및 치료를 위하여 수술을 시행하기도 합니다.


  건강한 상태의 수정체는 조절기능이 있어 가까운 거리와 먼거리의 사물을 볼 대 조절이 가능하여
불편함이 없지만, 인공수정체로 교환한 후에는 근거리와 원거리의 사물을 볼 때 건강한 상태의
수정체와는 달리 조절이 되지 않으므로 다소 어지러울 수도 있으나 곧 적응이 되며,
이러한 불편을 최소로 줄이기 위해 수술 전 환자의 직업과 나이 등을 고려하여 상담 후 수술을
시행하게 됩니다. 최근 이 단점응 보완한 다초점 인공수정체가 출시되었지만
아직 널리 사용되지 않고 있습니다.